코로나 백신 개발된다 해도 내년 말까지 일상 못 돌아가"

in hive-196917 •  last month 

"코로나19 사태 이전 생활로 돌아가려면 늦어도 2021년 말까지는 기다려야

할 것이다."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보건원(NIH) 산하 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장은 11일

(현지시간) MSNBC와 인터뷰하면서 이같이 밝히며 적어도 올해 말이나 내년

초까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백신이 긴급승인을 받을 것으로 예상한

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시민 대다수에게 백신을 보급하고 접종·보호하는

작업은 2021년 중순, 말이나 돼야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코로나19 백신이 승인을 거쳐도 일반 대중이 예방접종을 받기까지 시일이

걸릴 것이라는 주장이다.

CNN은 코로나19 백신이 나와도 까다로운 유통·저장 과정이 필요해 우려가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앞서 파우치 소장은 "코로나19 백신은 항상 냉동 상

태에서 유지돼야 하기 때문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파우치 소장은 특히 코로나19 가짜뉴스 확산에 대한 자제를 요청하며 "사

실에 기반하지 않은 여러 정보가 미국에 퍼지고 있다. 그런 주장 하나를

반박하기 위해 나와 내 동료들이 수많은 시간을 투입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그는 "사람들은 지금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해야 할 일도 하지

않고 있다"며 "책임 있는 행동이 요구되는 상황에서 미국은 나를 실망시키

고 있다"고 사회적 거리 두기에 무심한 시민들을 질타했다.

지난주 미국 코로나19 일일 확진자는 3만~4만명대를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일일 사망자 또한 500~1000명 사이를 오가고 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