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한화가 두산에 2-5로 패하다

in hive-196917 •  2 months ago 

한화 이글스가 35년 만에 치욕스러운 프로야구 역대 최다 연패 타이기록을 작성했다.

한화는 12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두산과 홈 경기에서 2-5로 패했다.

지난달 23일부터 이날까지 18연패를 기록한 한화는 1985년 삼미 슈퍼스타즈의 역대 최다 연패와 동률을 이뤘다.

한화는 13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두산전에서 패하면 역대 최다 연패 신기록을 세운다.

한화는 1회 선발 투수 채드 벨이 흔들리면서 선취점을 내줬다. 채드 벨은 선두 타자 박건우에게 높은 직구를 던졌다가 우월 솔로홈런을 허용했다.

채드 벨은 3회에도 무너졌다. 그는 선두 타자 권민석에게 우전안타, 박건우에게 우익선상 2루타를 허용한 뒤 호세 페르난데스에게 몸에 맞는 공을 내줘 1사 만루 위기에 처했다.

이후 오재일에게 밀어내기 볼넷, 김재환에게 좌익수 희생플라이를 내줘 0-3으로 밀렸다.

5회에 다시 위기가 찾아왔다. 채드 벨은 페르난데스에게 중전 안타, 최주환에게 볼넷을 허용해 1사 1, 2루 위기에 놓였고, 오재일에게 중전 적시타를 얻어맞으면서 0-4로 벌어졌다.

9회엔 바뀐 투수 박상원이 페르난데스에게 쐐기 솔로 홈런을 내줬다.

한화 타선은 상대 팀 임시 선발 최원준에게 5이닝 동안 2피안타로 꽁꽁 묶이는 등 이렇다 할 반전의 계기를 만들지 못했다.

한화는 9회 말 박정현의 적시타 등으로 두 점을 추격했지만, 경기를 뒤집진 못했다.

두산 최원준은 시즌 첫 승을 기록했고, 박건우가 5타수 3안타 1타점 2득점으로 펄펄 날았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