걷기

in zzan •  2 months ago 

Screenshot_20200615-183159.png

해질녘이라 시원합니다.

모처럼 일찍 집에 와서 아들 손 잡고 공원에 왔습니다.

집 바로 옆인데도 나오기 쉽지 않네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